•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미래부, 재난망 국제표준기구 회의 제주서 개최
edaily | 2016-02-14 12:00:00
- 미국, 영국 등 전문가 150여명 참석..재난망 관련 표준 마무리

[이데일리 오희나 기자] 미래창조과학부는 재난망을 성공적으로 구축하기 위한 국제표준기구(3GPP) 회의를 제주에서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재난 필수기능을 구현하는 핵심망과 단말(CT) 기술분과 산하 4개 작업반(CT1, CT3, CT 4, CT6)에 대한 국제회의로 15일부터 19일까지 제주(칼 호텔)에서 개최된다.

재난필수 기능이란 재난대응을 위해 필요로 하는 통신기능으로 단말간 직접통신, 그룹통화, 단독기지국 모드 등이 대표적이다.

3GPP CT는 핵심망 및 단말 인터페이스 표준을 담당하는 기술분과로서 산하 4개 작업반(CT1, CT3, CT 4, CT6)은 재난망 구현을 위한 마지막단계 프로토콜 표준을 지난해 6월부터 본격적으로 개발해오고 있으며, CT1의 의장단에 국내 기업이 진출해 표준화에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이번 회의는 재난망 필수 기능의 표준화 완료를 위해 당초 계획에는 없었으나 한국?미국 등의 요청에 따라 추가로 개최되는 마지막 실무회의로 우리나라 재난안전통신망 사업의 기술의 근간인 3GPP 표준화 세부 작업이 실질적으로 완료되는 핵심적인 회의라 할 수 있다.

재난망 표준(3GPP Rel.13)은 오는 3월까지 완료하는 일정으로 전체 4단계 중 마무리 단계인 3단계 및 4단계 작업이 진행중이다.

강성주 미래부 인터넷융합정책관은 “재난망 표준을 마무리하는 최종 회의를 국내에서 개최함으로써 3GPP 표준이 3월 일정대로 완료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는 PS-LTE 방식으로 재난망을 구축하는 미국, 영국 등과 긴밀한 국제공조를 통해 이뤄낸 쾌거이며 재난망 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는 근간이 마련될 것”이라고 밝혔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