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현대차 최고재무책임자에 최병철 현대모비스 부사장
아시아경제 | 2016-02-15 19:20:24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현대자동차 최고재무책임자(CFO)에 최병철 현대모비스 재경본부장(부사장)이 내정됐다.

15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최 부사장은 이달 초 인사를 총해 CFO로 내정됐으며 주주총회를 거쳐 선임된다.

이번 인사는 지난해 말 김충호 현대차 영업ㆍ마케팅 총괄사장이 사임한데 따른 후속 조치다. 이원희 현대차 재경본부장(사장)이 기획ㆍ영업ㆍ마케팅ㆍ재경을 총괄하면서 업무가 가중된 데 따른 것이다. 이 사장의 업무 역할이 넓어지면서 재무 분야는 별도 분리시켰다고 그룹 측은 밝혔다.

최 부사장은 성균관대학교 경영학과 출신으로 1987년 현대모비스의 전신인 현대정공에 입사한 후 30년간 재무 업무를 맡아온 재무통이다. 최 부사장 이동으로 공석이 된 현대모비스 재경본부장에는 한용빈 현대글로비스 기획재경본부장(전무)이 맡는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현대기아차, 과테말라·베트남서 도요타 눌렀다(종합)
재계, "어렵지만 청년을 위해" 신규채용 늘린다
현대차그룹, 올해 1만여명 채용한다
2년 넘게 일한 현대차硏 하청, 정규직으로 안아야
현대차 그랜드 i10, 베트남서 日토요타 꺾고 1위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