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로만손, 28년만에 사명변경 추진…"새 이름 사내공모 중"
아시아경제 | 2016-02-15 21:48:03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토종 시계브랜드로 유명한 로만손은 사명변경을 위해 새로운 사명에 대한 사내 공모에 나섰다고 15일 밝혔다.

새 사명이 정해지면 로만손은 창립 이후 28년만에 회사이름을 바꾸게 된다. 로만손은 창업자인 김기문 회장이 1988년 설립한 회사다. 김 회장은 창업 당시 스위스의 시계공업단지 마을인 '로만시온'에서 이름을 따 사명을 지은 것으로 알려져있다.

새로운 사명은 로만손 창립기념일인 4월께 확정될 예정이다. 자체 브랜드로 인지도가 높은 '제이에스티나'가 새로운 사명이 될 가능성도 나오고 있다. 현재 로만손에서 매출 비중이 가장 큰 양대 축은 제이에스티나 브랜드의 보석(쥬얼리)과 핸드백으로 전체 매출의 80% 가까이를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제이에스티나 레드' 브랜드를 론칭하며 진출한 화장품사업 분야 또한 꾸준히 성장했다. 올해는 중국 위생청 허가를 받아 상하이, 베이징 등 중국 핵심시장에 진출을 추진하고 있는 만큼 화장품사업 비중도 갈수록 높아질 전망이다.

로만손보다 제이에스티나 브랜드를 단 사업군 비중이 커지고 있고 10대와 20대 젊은 층 사이에 인지도도 제이에스티나가 더 높은 편이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로만손, 올해 매출액 1755억원 전망
장 종료 후 "이 공시 눈에 띄네"(코스닥-4일)
로만손, 작년 영업이익 53억…전년比 50%↓
송혜교 브랜드 로만손, 주가 바닥 쳤나? 오너家 잇단 매수
송혜교, 보석보다 화려한 '무결점 여신'의 주얼리 화보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