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檢, '수천만원 뒷돈' 국토부 과장 체포
edaily | 2016-02-16 20:42:11
[이데일리 뉴스속보팀] 검찰이 경남 김해산업단지 조성과 관련해 건설업자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로 국토교통부 현직 과장을 체포해 조사중이다.

16일 검찰과 국토부 등에 따르면 창원지검 특수부(김경수 부장검사)는 이날 정부 세종청사 국토부 사무실에서 P 과장을 체포했다.

P 과장은 김해 지역 3곳에서 조성 중인 산업단지 지정 및 조성과 관련된 업자로부터 수천만원대 금품을 수수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조사가 끝나는 대로 알선수재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P과장이 직무수행이 어려울 것으로 보이는 만큼 국토부는 수사개시 사실을 공식 통보받는 대로 즉시 직위 해제할 예정이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