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삼성전자, 삼성 페이 글로벌로 저변 확대…중국 등 7개국서 서비스
이투데이 | 2016-02-20 10:21:16
[이투데이] 정유현 기자(yhssoo@etoday.co.kr)

삼성전자가 간편한 사용성과 강력한 보안성을 갖춘 모바일 결제 서비스 '삼성 페이'의 저변을 더욱 확대한다.

작년 8월 한국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삼성 페이’는 9월 미국에서도 정식 서비스를 시작해 최근 출시 6개월 만에 누적 결제금액 5억달러,가입자수 500만 명을 돌파하는 기록을 세웠다.

이는 삼성 페이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와 사용 편의성, 최대의 범용성, 안전한 결제에 대한 보안성을 증명한 것으로 해석된다.

삼성전자는 그 동안 소비자들의 신뢰와 지지를 바탕으로 3월 내 중국에서도 삼성 페이서비스를 시작하며 호주, 브라질, 싱가폴, 스페인, 영국과 캐나다에서도 서비스 확대를 준비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보다 편리한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위해 관련 업계와의 글로벌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국가별 파트너사도 더욱 확대한다.

지난해 미국과 한국에서 삼성 페이를 출시한 후 70여 개의 주요 은행들과 협력하여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제공해 오고 있다.

한국에서 현재 삼성카드, KB국민카드, 롯데카드와 협력해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NH농협카드, BC카드, 하나카드도 곧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삼성 페이의 온라인 결제 서비스는 온라인 쇼핑을 할 때 결제창에서 카드를 고르고 결제방식에서 삼성 페이를 선택한 후 스마트폰에서 지문인증을 하면 바로 결제가 완료되는 간단한 방식이다.

삼성 페이는 신용카드를 긁는 대신 스마트폰을 카드 결제기에 터치해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결제 서비스로 MST(Magnetic Secure Transmission, 마그네틱 보안 전송) 방식을 지원해 일반 신용카드 결제기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범용성과 강력한 보안성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삼성 페이에 다양한 멤버십 카드와 대중교통 카드 서비스를 지원해 결제에서부터 포인트 적립, 대중교통 이용까지 지갑 없이도 자유로운 모바일 라이프를 만들어갈 예정이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이인종 부사장은 "삼성 페이는 소비자들의 스마트폰 활용 방식과 결제 문화를 바꿔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