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이부진·임우재 이혼소송 항소심 재판부 정해져
아시아경제 | 2016-02-23 19:39:01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수원지법은 23일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삼성전기 상임고문의 이혼소송 항소심을 가사항소2부(부장판사 조미연)에 배당했다. 재판부는 소송 기록을 검토한 뒤 조정 또는 변론기일을 잡을 예정이다.

앞서 수원지법 성남지원 가사2단독 주진오 판사는 이 사장이 임 고문을 상대로 낸 이혼 및 친권자 지정 등 소송 선고 공판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아들에 대한 친권과 양육권이 이 사장에게 있다며, 임 고문에게는 월 1회 면접교섭권만을 줬다.

임 고문은 이에 불복하고 이달 초 법원에 항소장을 직접 제출했다. 당시 항소 이유를 밝히면서 가정사 단면 일부를 드러내 논란이 되기도 했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김정은 측 "예비신랑, 공인 아냐…추측성 기사 자제해달라"
中은 지금 '사랑과 전쟁'…이혼율 10년새 2배
“임신 5개월부터 별거” 디바 이민경 결혼 2년만에 파경
'이혼'탁예은, 과거 초미니스커트입고 방송…'보일락 말락'
'이성배와 이혼' 탁예은, 결혼 전 미모 재조명…"구하라랑 똑같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