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국제유가] 사우디 장관 발언에 하락‥WTI 4.55%↓
아시아경제 | 2016-02-24 05:13:37
[아시아경제 뉴욕=김근철 특파원]국제유가는 23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석유장관이 감산 가능성에 부정적 입장을 밝힌 것에 영향을 받아 급락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4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장 대비 배럴당 1.52달러(4.55%) 하락한 31.87달러에 마감했다.

런던ICE선물시장에서 브렌트유는 장중 1.44달러(4.15%) 하락한 33.25달러를 기록했다.

알리 알-나이미 사우디 석유장관은 이날 텍사스 휴스턴에서 열린 IHS CERA위크 연설을 통해 산유국들이 생산량을 동결하기 위해 3월에 회동할 수 있지만 감산 결정은 나오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비잔 남다르 잔가네 이란 석유장관은 경제 제재 이전 수준으로의 생산량을 보장 받지 못한다면 산유량 동결 제안은 ‘웃기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뉴욕=김근철 특파원 kckim1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국제유가]WTI 6.21%↑‥셰일 생산 감소 기대에 급등
[유류세의 비밀-上]유가 0원 돼도 ℓ당 900원 '세금 족쇄'
"경기침체기 국제유가와 주식시장 동조화 심화된다"
멀어진 원유 감산 합의…산유국 추락 어디까지
[국제유가]WTI 3.67%↓‥배럴당 29.64달러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