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IPO 대어 레이언스, 코스닥 출사표 '증권신고서' 제출
머니투데이 | 2016-02-25 23:46:25
09/27 장마감
거래량
28,536
전일대비
-0.00%
시가총액
5,763억
외인비율
16.59%
기간누적20일
-31,905
매매신호
매도
[머니투데이 김성호 기자] [상반기 IPO 관심주, 공모금액 1000억원 내외..공모가 밴드 2만2000~2만5000원]

치과용 의료기기업체 바텍의 자회사 레이언스는 25일 코스닥 상장을 위해 증권신고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레이언스는 글로벌 디지털 엑스레이 디텍터 시장에서 영향력을 지속 확대해 나가고 있는 기업이다. 지난 2011년 글로벌 치과 영상진단 장비 전문기업 바텍의 디텍터 사업본부에서 독립한 레이언스의 주요 제품군으로는 의료·치과, 산업·동물용에 사용되는 TFT·CMOS 디텍터와 치과에서 사용하는 인트라오랄 센서(디지털 구강 내 X선 영상획득장치) 등이 있다.

레이언스는 국내보다는 해외에서 더 유명세를 떨치고 있다. 동물용 엑스레이 디텍터를 개발, 2011년부터 대 동물용 디텍터 부문 글로벌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인트라오랄 센서의 경우는 5년 연속 세계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현재 매출액의 약 70%를 수출로 이뤄내는 등 글로벌 엑스레이 디텍터 전문기업으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회사 설립 후 2015년까지 4년간 연결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연평균 각각 38.0%의 112.3%의 고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2015년 연결기준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866억원, 197억4000만원이다.

이 같은 레이언스의 초고속 성장에는 △세계 최초 Detector 제품군 Full Line-up 구축과 △핵심기술 내재화 △특화시장 및 차별화된 제품 개발 △치과영상진단 분야 시장지위가 확고한 바텍의 글로벌 네트워크 인프라가 구축돼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레이언스 관계자는 "국내 디지털 X-ray 시장 활성화 시점이었던 2010년 초부터 레이언스는 글로벌 시장에서 선도할 수 있는 제품 시장으로 눈을 돌렸다"며 "현재 치과용 진단장비인 인트라 오랄 센서와 동물용 TFT 디텍터, 유방영상 진단 CMOS 디텍터 등에서 세계시장 Top 1~2위를 기록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모가 밴드는 2만2000원~2만5000원으로, 오는 3월 23일부터 24일까지 양일간 수요예측을 통해 공모가를 확정할 예정이다. 30일부터 31일까지 기관투자자를 포함하여 일반투자자까지 청약이 진행될 예정이며, 공모주식수는 400만주이다. 주관사는 대신증권이며, 상장예정일은 4월 11일이다.








김성호 기자 shkim03@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