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두바이유, 이틀 연속 올라 30달러대 회복
이투데이 | 2016-02-27 10:09:06
[이투데이] 조남호 기자(spdran@etoday.co.kr)

두바이유 가격이 이틀 연속 오르면서 30달러대를 회복했다.

한국석유공사는 26일(현지시간) 거래된 두바이유 현물 가격이 전날보다 0.97달러 오른 배럴당 30.43달러로 집계됐다고 27일 밝혔다.

두바이유 가격은 지난달 6일(30.76달러) 이후 40여일 만인 지난 16일 배럴당 30.66달러로 30달러대를 회복한 뒤 등락을 거듭하다 이날 다시 30달러를 넘겼다.

그러나 전반적인 원유 공급과잉이 쉽게 회복되기 어렵다는 전망이 나오면서 뉴욕상업거래소(NYMEX)의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선물은 전날보다 0.29달러 내린 32.78달러로 마감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북해산 브렌트유는 0.19달러 떨어진 배럴당 35.10달러로 장을 마쳤다.

한편 국제에너지기구(IEA) 등 원유시장 전문 기구들은 하루 100만 배럴에 이르는 공급과잉이 내년 이후에나 해소될 것으로 내다봤다.



[관련기사]
두바이유, 연일 올라 배럴당 28달러대 회복
지난해 소득교역조건지수 상승폭 5년來 최대…저유가로 수입가격 급락 영향
두바이유 배럴당 30달러대 붕괴…11년 9개월 만에 20달러대로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