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유로존 2월 물가상승률 -0.2%…"디플레이션 우려 깊어져"
아시아경제 | 2016-02-29 21:00:21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2월 유로존의 물가상승률이 마이너스로 돌아섬에 따라 디플레이션 우려를 더했다.

유럽통계청이 29일 공개한 2월 물가상승률은 전년 동월에 비해 -0.2%였다. 1월 물가상승률이 0.3%를 기록하며 긍정적인 신호를 보였던 것에 비해 분위기가 확 바뀌었다. 시장 예상치는 0%로 전년과 같을 것으로 내다봤다. 물가가 전년 에너지와 식품을 제외한 근원물가는 0.7%를 나타났다.

블룸버그통신은 물가가 하락세로 돌아섬에 따라 유럽중앙은행(ECB)의 고민도 깊어질 전망한다고 소개했다. 앞서 마리오 드라기 ECB 총래는 현재의 경기 부양책으로 충분하다는 견해를 내비쳤다.

ECB는 이미 예치금리를 -0.3%포인트로 낮추고 국채 매입 프로그램 시행 기간도 내년 3월까지 연장하는 내용의 추가부양책을 발표한바 있다. 하지만 유가 하락 등으로 ECB의 물가상승률 목표치를 2%가 하회함에 따라 추가적인 경기 부양 목소리가 커질 가능성이 커졌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유로존 2월 제조업·서비스업 PMI '실망'
유로존 4Q GDP, 0.3% 상승…경제성장 둔화 이어져
유로존 1월 소매 PMI 48.9
유로존 12월 소매판매 전년비 1.4%↑
유로존 1월 합성 PMI 확정치 53.6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