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특징주]조선株, 이란 수주 기대감에 사흘째 '강세'
머니투데이 | 2016-03-04 09:55:54
05/31 14:36
거래량
243,357
전일대비
+3.81%
시가총액
82,840억
외인비율
13.42%
기간누적20일
-248,168
매매신호
매도
[머니투데이 김유경 기자] 이란으로부터 대규모 선박 프로젝트를 수주할 수 있다는 기대감에 조선주들이 사흘째 오름세다.

4일 오전 9시49분 현재 현대중공업(009540)을 비롯해 삼성중공업(010140) 대우조선해양(042660) 현대미포조선(010620)이 일제히 2%대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들은 전날에도 각기 4%대, 6%대, 9%대, 5%대 급등했었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한-이란 경제공동위원회 참석을 위해 이란을 방문한 주형환 산업부 장관은 이란 석유부 장관과 만나 원유 매입과 선박 수주 관련 사업에 대해 구체적으로 논의했다.

양형모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번 면담에서 주 장관은 이란 최대 탱커선 회사인 NITC로부터 180억달러 규모 탱커와 LNG선 수주 지원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양 연구원은 "이란은 원유 생산을 위한 해양플랜트와 이를 운반하기 위한 유조선과 LNG선이 부족한 상황"이라며 "전세계 조선소의 구조조정이 가속화되는 시점에 국내 조선소의 대규모 수주가 가시화되면 조선업종의 박스권 돌파가 기대된다"고 했다.





김유경 기자 yunew@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