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국민의당, 야권통합 '불가' 가닥
아시아경제 | 2016-03-04 22:27:50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국민의당이 4일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제안한 '야권통합'을 거부키로 했다,

국민의당은 이날 저녁 8시부터 서울 마포구 당사에서 약 1시간30분 동안 최고위원회의와 최고위원회·의원단 연석회의를 잇따라 열고 김 대표가 제안한 야권통합에 대한 논의를 진행한 결과 독자행보를 지속키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김 대표는 지난 2일 국민의당에 야권연대를 공식 제안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안철수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는 "정치공작"이라며 반대의사를 분명히 했고, 김한길 상임공동선거대책위원장은 "깊은 고민들이 있다"는 의사를 밝힌 바 있다.

최고위와 연석회의에는 안 상임공동대표, 천정배 공동대표, 김 상임공동선거대책위원장 등 주요 지도부 3인과 소속 현역의원(16명) 등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를 마치고 나온 의원들은 통합 없이 독자행보를 유지키로 했다고 전했다. 문병호 국민의당 의원은 "(합당과 수도권의 선거연대는) 없다"며 "독자행보를 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안철수 “야권통합론은 비겁한 정치공작”…김종인 ‘임시 사장’ 비유도
크게 갈라진 野, 더 크게 합치려는 김종인
통합 제안 김종인 "김한길이 긍정신호 보냈다 느껴"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