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인천공항, 도착 여객기 상세정보 서비스 제공
edaily | 2016-03-10 14:33:25
[인천=이데일리 허준 기자]인천국제공항공사는 10일 인천공항에 마중 나온 환영객을 위해 도착여객들의 수속단계별 위치를 이미지 및 도식화해 보다 상세히 정보를 제공해주는 안내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그동안 입국장에 설치된 안내판을 통해 단순한 정보만을 접했던 환영객들에게 각 단계별로 상세히 정보를 제공해 쉽게 도착 여객들을 찾을 수 있게됐다.

인천공항공사는 이달부터 입국장에 설치된 디지털사이니지(안내판)를 통해 도착항공편과 도착여객의 수속단계별 위치상황을 5단계(착륙 전-착륙-탑승구 도착-짐 찾는 곳-입국장 도착)로 그래픽화해 상세하고 알기 쉽게 제공하고 있다.

이번 서비스는 ‘인천공항 가이드’ 모바일 앱을 통해 기존에 제공 중인 ‘입국환영’ 서비스를 기반으로 한 프로그램 자체 개발을 통해 도입됐으며, 우선적으로 여객터미널 1층 B입국장 안내데스크 부근에 위치한 디지털사이니지(1개소)에서 운영된다.

기존 운항정보표출시스템(FIDS)이 착륙, 도착 등 단순 텍스트 정보에 한정된 것에 반해, 이번 안내판 서비스는 도착여객 수속단계별 위치를 이미지 및 도식화하여 보다 상세히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쌍방향적 정보 제공기능을 강화해 출발지별, 항공사별, 입국장별로 도착항공편 검색이 가능하고, 터치스크린 방식으로 이용 편의도 확보했다.

인천공항공사는 향후 서비스 시범운영을 거쳐 오는 9월까지 모든 입국장으로 확대해 운영할 예정이다. 시범운영 기간 중에 고객의 의견을 수렴해 교통센터 등에도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인천공항공사 김영웅 운영본부장은 “인천공항을 찾은 환영객들에게도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 이번 도착승객 위치안내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앞으로도 대표적인 스마트 공항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