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한전, 3000만불 규모 에콰도르 전기차 충전사업 시동
이투데이 | 2016-03-13 11:03:21
[이투데이] 세종=이정필 기자(roman@etoday.co.kr)

한국전력은 에콰도르 키토 스위스호텔에서 지난해 8월부터 수행한 에콰도르 전기자동차(EV) 충전인프라 구축 사업타당성 조사 발표회를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한전은 사업타당성 조사를 통해 에콰도르 키토 등 3개 도시 고속도로 등 91지점(급속 400대, 완속 5000대)의 현장조사와 공공용 충전 스테이션 설치 실시설계를 마쳤다.

이를 바탕으로 에콰도르의 충전인프라 표준규격을 제정해 에콰도르 국가표준으로 반영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에는 충전인프라 구축뿐만 아니라 한전에서 개발한 EV 충전인프라 통합운영시스템도 적

용될 예정이다.

사업비는 총 3000만 달러 규모로 양국 간 협의를 거쳐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차관으로 확보될 예정이다.

한전은 에콰도르 생산고용경쟁력조정부(MCPEC)와 에너지 신산업 분야 기술협력 양해각서(MOU)도 체결했다.

한전과 MCPEC는 △에너지 신산업 프로젝트 우선 협상 △에너지 신사업 분야 기술교류 △전력산업 분야 기술협력과 정보교류 등에 상호 협력키로 했다.

조환익 한전 사장은 “이번 MOU 체결로 에콰도르와 에너지 신사업분야에서 지속적으로 협력하는 것은 물론이고 국내 에너지신사업 분야 사업실증 모델이 해외시장에 수출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한국전력, 低유가·高실적·高배당…투자매력 철철
한국전력공사, 보통주 1주당 3100원 배당 결정
한국전력공사 “올해 사상 최대 2조 배당, 다음 달 주총서 확정”
[포토] '그로저 펄펄' 삼성화재, 한국전력 잡고 PO 직행 보인다!
[V리그] 현대캐피탈, 한국전력 꺾고 파죽의 15연승!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