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WTI 장중 5.9%대 폭락…이란 감산 거부 여파
아시아경제 | 2016-03-14 23:15:54
[아시아경제 황준호 특파원] 14일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원유(WTI) 4월물은 전장 대비 갤런당 0.14달러(5.92%) 떨어진 2.73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이란이 원유 증산 기조를 이어가겠다고 밝히면서 유가는 폭락했다.

쉐브론 주식은 1.2% 떨어진 93.51에 장을 시작했다. 체서피크 에너지와 사우스웨스턴 주식도 적어도 6% 가량 빠진 상태다.

13일(현지시간) 이란 뉴스통신사 ISNA는 비잔 잔가네 이란 석유장관이 같은 날 "이란 산유량이 400만배럴이 될 때까지는 우리를 내버려둬라"며 "우리는 (산유량이 경제제재 이전수준으로 회복된 뒤에나) 다른 산유국과 같이 갈 수 있다"고 보도했다.




황준호 특파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북침투는 우리가 막는다… 육군 후방지역 적침투대비훈련
60년간 이어온 북한의 침투작전
대전 신탄진역 부근 화물열차 탈선…사상자는?
故 천경자 작품 ‘원’ 17억원에 낙찰…9년 만에 5억5000만원 ‘껑충’
결국 '팬레터'…글로컬 뮤지컬 라이브 최종작 결정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