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北김정은 "조만간 핵탄두 폭발시험·탄도로켓 시험발사"(종합)
아시아경제 | 2016-03-15 07:18:33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은 "핵공격 능력의 믿음성을 보다 높이기 위해 빠른 시일 안에 핵탄두 폭발시험과 핵탄두 장착이 가능한 탄도 로켓 시험발사를 단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15일 김 제1위원장이 탄도 로켓 전투부(미사일 탄두 부분) 첨두의 대기권 재돌입 환경 모의시험을 지도하는 현장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보도했다.

특히 김 제1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군사 대국들이라고 자처하는 몇 개 나라에서만 보유하고 있는 대기권 재돌입 기술을 자력자강의 힘으로 당당히 확보함으로써 탄도로켓 기술에서 커다란 전진이 이룩됐다"고 강조했다.

통신은 이번 시험을 통해 "탄도로켓의 대기권 재돌입 시 조성되는 실지환경과 유사한 압력조건과 근 5배나 되는 열흐름 속에서도 첨두의 열역학적 구조 안전성이 확증됨으로써 대륙간 탄도로켓 전투부의 재돌입 믿음성을 확고히 담보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이번 현장에는 리병철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김정식 부부장, 김락겸 인민군 전략군사령관 대장 등이 김 제1위원장을 수행했다.

앞서 김 제1위원장은 "핵탄을 경량화해 탄도 로켓에 맞게 표준화, 규격화를 실현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새로 연구제작한 핵탄두의 위력판정을 위한 핵폭발시험과 핵공격 능력을 높이기 위한 필요한 시험들을 계속해야 한다"며 "핵탄 적용수단들의 다종화를 힘있게 내밀어 지상과 공중, 해상, 수중의 임의의 공간에서도 적들에게 핵공격을 가할 수 있게 준비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도발 수위 높이는 北...제재 이후 예견된 행보
국방부 "北 무인기·미사일·GPS전파 교란 대비 훈련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