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日마감]관망 분위기 속 이틀째 하락…닛케이 0.8%↓
아시아경제 | 2016-03-16 15:25:25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16일 일본 증시는 이틀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

일본 증시 닛케이225지수는 전일 대비 0.8% 하락한 1만6974.45에, 토픽스지수는 0.84% 내린 1360.50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소폭 하락 출발한 일본 증시는 중앙은행 총재의 추가 완화 가능성 언급에 잠시 낙폭을 줄이기도 했으나 상승세로 돌리기엔 역부족이었다. 밤사이 미국 증시가 미국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통화정책 회의 결과 발표를 앞두고 혼조세로 마감하면서 관망 분위기도 일었다.

구로다 하루히코(黑田東彦) 일본은행(BOJ) 총재는 일본 의회에 출석해 "이론적으로 기준금리를 추가 인하할 여력이 있다"고 밝혔다. '어느 정도까지 기준금리를 인하할 수 있느냐'는 야당 의원의 질문에는 "-0.5% 안팎까지 가능하다"고 답했다.

구로다 총재는 이어 "필요하다면 망설이지 않고 가능한 모든 조치를 동원해 추가 완화를 할 것"이라며 "일본은 내년 상반기에 물가상승률 목표치(2%)를 달성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타 치히로 SMBC닛코 증권 애널리스트는 "현 시점에서는 투자자들이 판단을 보류할 수밖에 없다"며 "미국이 금리 인상을 올해 한두 차례 단행할 것인지, 단행한다면 6월이 될 것인지 등을 통화정책 기조를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환율의 움직임도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日증시 0.8% 하락 마감
샤프 놓친 日 JDI, 홀로서기 '안간힘'…생산구조 개혁 돌입
대림C&S, 30일 코스피 상장
日, TPP 관련 국제소송 대비한 전담팀 만든다
[亞오전]주요 증시 보합세…美 연준에 쏠린 눈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