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김 빠진 애플 신제품 발표…"혁신은 없었다"
한국경제 | 2016-03-22 06:16:43
애플이 21일(현지시간) 화면 크기가 4인치인 신제품 '아이폰 SE'를 내
놓았다.

이 제품은 2년 반 전에 처음 나온 아이폰 5s와 크기 등 외형이 비슷하지만, A9
칩과 M9 모션 코프로세서를 탑재해 성능이 작년 9월에 나온 아이폰 6s와 같은
수준으로 향상되고 카메라도 1천200만 화소로 개선됐다.

연속 사진을 찍어 마치 동영상과 같은 효과를 내는 '라이브 포토', 근
거리통신(NFC)을 이용한 애플 페이 지원, 4K 비디오 캡처 등 기능도 지원한다.


가격은 16 기가바이트(GB) 모델이 399 달러(46만2000원), 64GB 모델이 499 달러
(57만8000원)다.

예약주문은 미국 등 일부 국가에서 24일 개시되며 배송과 출시는 31일이다.

한국은 1차 출시국에서 제외됐다. 애플은 5월 말까지 110개국에 이 제품을 내놓
을 계획이다.

이 회사는 또 9.7인치 크기의 아이패드 프로 신제품도 함께 공개했다. 이 제품
은 지난해에 나온 12.9인치 아이패드 프로와 마찬가지로 A9X 프로세서가 탑재돼
있고, 펜 모양 입력기인 애플 펜슬을 지원한다. 스피커 4개와 스마트 커넥터
등도 달려 있다.

화면 화소 수는 2048×1536으로 기존의 9.7인치 '아이패드 에어 2
9; 등과 똑같고 12.9인치 아이패드 프로(2732×2048)보다는 적다.

와이파이 전용 기준으로 32GB 모델은 599 달러(69만4000원), 128GB 모델은 749
달러(86만8000원), 256 GB 모델은 899 달러(104만2000원)다.

애플이 iOS용 256GB 용량 제품을 내놓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애플은 아울러 12.9인치 아이패드 프로의 와이파이 전용 256GB 모델을 1099 달
러(127만3000원)에 내놓기로 했다.

9.7인치 아이패드 프로의 예약주문 개시일과 배송·출시일은 아이패드 S
E와 마찬가지로 각각 24일과 31일이다.

애플은 아울러 아이폰, 아이패드, 아이팟 터치 등에 쓰이는 모바일 운영체제 i
OS의 최신 버전인 9.3을 내놨다.

이 제품에서는 최근 발견된 아이메시지 보안성 결함 등이 해결됐다.

이 회사는 또 스마트시계인 '애플 워치'의 최저 가격을 349 달러(40만
4000원)에서 299달러(34만6000원)로 50달러(5만8000원) 인하하고 이 제품을 위
한 새로운 색깔의 손목 밴드들을 내놓았다.

외신들은 행사 하루 전에 "애플의 최신 제품 행사가 큰 관심을 일으키지
못하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낸 데 이어 행사 당일 개막 직전에는 "
;애플 최신 소식: 월요일 행사에 관심이 적다"는 제목의 기사로 이런 분위
기를 전했다.

또 애플의 이번 발표 내용은 정보기술(IT) 제품 관련 전문매체들이 몇 주 전부
터 전했던 소문과 똑같았다.

이 때문에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등 소셜 미디어에는 "혁신은 없었다"
; 등 실망을 표현하는 애플 팬들의 글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bk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한경닷컴 바로가기]
[스내커] [ref="http://plus.hankyung.com/apps/service.payment" target="_blank">한경+
구독신청
]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