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갤럭시S7, LTE 속도 S6보다 33% 향상”
edaily | 2016-03-27 11:00:00
09/23 장마감
거래량
333,975
전일대비
-2.90%
시가총액
0억
외인비율
50.75%
기간누적20일
-238,389
매매신호
매도
[이데일리 정병묵 기자] 삼성전자(005930)는 세계 최초로 ‘갤럭시 S7 엣지’와 ‘갤럭시 S7’을 통해 스마트폰의 다운·업로드 속도를 모두 향상시킨 차세대 LTE 서비스를 상용화한다고 2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27일부터 국내이동통신 3사와 함께 ‘갤럭시 S7 엣지’의 LTE 서비스를 카테고리 12로 ‘갤럭시 S7’은 카테고리 11로 상향 지원한다고 밝혔다. 전작 ‘갤럭시 S6’는 카테고리 9까지 지원했다.

LTE카테고리 12는 이론상 업로드 최대 150Mbps, 다운로드는 최대 600Mbp를 지원하는 것을 의미한다. 11은 업로드 최대75Mbps, 다운로드는 최대 600Mbps를 지원하는 것을 가리킨다. 실제 지원속도는 이동통신사에 따라 다를 수 있다.

이에 따라 ‘갤럭시 S7 엣지’와 ‘갤럭시 S7’의 다운로드 속도는 S6 대비 약 33%가량 향상된다. 이론적으로 1기가바이트(GB) 용량의 영화 1편 다운로드에 20초 정도 걸렸던 것이 15초 이내로 가능해 졌다.

업로드 속도는 ‘갤럭시 S7’의 경우 S6 대비 약 50%(50Mbps -> 75Mbps), ‘갤럭시 S7 엣지’는 약 200%(50Mbps -> 150Mbps)까지 향상된다.

통신 속도가 획기적으로 향상될 수 있었던 이유는 삼성전자 최고의 기술력이 집약된 최신 부품과 혁신적인 통신 기술이 적용됐기 때문이다. 추가적인 주파수 대역 확보 없이 주파수 변조를 통해 통신 속도를 향상시키는 최신 기술이 적용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 S7 엣지와 갤럭시 S7은 현재까지 상용화된 스마트폰 중 가장 빠른 LTE 서비스를 지원하는 혁신적 제품”라며 “앞으로도 사용자들이 마음껏 놀라운 속도를 즐길 수 있도록 세계 최고의 통신 기술 리더십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 관련기사 ◀
☞갤럭시S7 전국 2200개 매장 체험존 오픈
☞읽기만해도 모르는 단어가 쏙쏙... 미래기술의 끝은
☞‘커피 두잔의 무게’.. 삼성 vs LG, 경량 노트북 경쟁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