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매출 줄어드는 10대 기업] 간판기업 매출 2년새 67조 줄어…영업이익도 14조원 급감
한국경제 | 2016-03-27 19:03:02
[ 서욱진 기자 ] 한국 10대 그룹의 대표 기업 매출이 지난해 2년 연속 줄어든
것은 경쟁력 약화가 그만큼 심각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영업이익이 늘어나긴 했지만 2014년 실적이 저조한 데 따른 기저효과가 컸다.
흑자 전환한 정유사 두 곳을 빼고 나면 지난해 영업이익도 사실상 정체 수준에
가깝다. 지난달까지 한국의 수출이 14개월 연속 줄어드는 등 대표 기업들의 올
해 실적 전망도 밝지 않다는 분석이 나온다.


○점유율 하락 등 매출 감소 심각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등 간판 기업 10곳의 매출 합계는 2013년 679조3000억원으
로 전년 대비 4.0% 증가했다. 그러나 2014년 3.5% 줄어든 데 이어 지난해 6.6%
감소해 하락폭을 키웠다. 지난해 매출 612조2900억원은 2013년과 비교하면 9.
9%, 금액으로는 67조100억원 각각 줄어든 것이다.

지난해 삼성전자(-2.7%)를 비롯해 SK이노베이션(-26.6%) LG전자(-4.3%) 포스코
(-10.6%) GS칼텍스(-29.6%) 현대중공업(-12.1%) 대한항공(-3.1%) 등의 매출이
전년 대비 감소했다. SK이노베이션 GS칼텍스 현대중공업 등 3개사는 2013년부터
3년 연속 매출이 쪼그라들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폰의 해외시장 점유율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었다. 지난해 점
유율은 22.5%로 세계 시장 1위를 유지했지만 전년(24.7%)에 비해서는 2.2%포인
트 떨어졌다. 반면 중국 화웨이는 이 기간 점유율이 5.5%에서 7.3%로 높아졌다
. 포스코는 공급 과잉과 수익성 저하, 현대중공업은 플랜트 실적 부진과 수주
점유율 감소로 힘든 시기를 보냈다. 다만 현대차는 신흥시장 수요 위축과 유로
화 및 엔화 약세에 따른 수출 부진 속에서도 선방해 지난해 매출이 늘었다.

SK이노베이션은 65조8600억원에서 48조3600억원으로 17조5000억원 줄어 지난해
금액 기준으로 매출 감소폭이 가장 컸다. 매출이 가장 크게 증가한 곳은 (주)
한화로 37조4600억원에서 41조3800억원으로 3조9200억원 늘었다.

추광호 전국경제인연합회 산업본부장은 “10대 기업의 매출이 2년 연속 줄
었다는 것은 국내 주력 기업이 성장 정체 또는 쇠퇴기에 접어들었다는 의미&rd
quo;라며 “일자리 감소 등 한국 경제 전반에 악영향을 미칠 것”이
라고 말했다.

○정유사 빼면 영업이익도 정체

지난해 10대 기업의 영업이익 합계는 40조6100억원으로 13.3% 증가했다. 그러나
절대 금액 기준으로는 2013년에 비해 14조1900억원이나 적다. 재작년 영업이익
이 34.6%나 급감한 데 따른 기저효과가 크게 작용한 것이다.

지난해 영업이익이 증가한 곳은 삼성전자(증가율 5.5%) 대한항공(123.4%) (주)
한화(47.0%) 등이다. 재작년 적자였던 정유사 SK에너지와 GS칼텍스가 흑자 전환
하면서 전체 영업이익을 키웠다. 두 정유사를 제외한 8대 기업만 보면 지난해
영업이익은 전년보다 2.3% 늘어나는 데 그쳤다. 10대 기업의 평균 영업이익증가
율 13.3%와 비교하면 11%포인트 차이가 났다.

정유사들은 2014년 대규모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2014년 유가가 급락하면서 비
싸게 들여온 원유로 생산한 석유제품을 싸게 팔았기 때문이다. 2014년 초 배럴
당 100달러이던 국제 유가는 그해 말 50달러 수준으로 떨어졌다. 반면 지난해에
는 저유가가 지속된 덕분에 실적을 회복했다.

지난해 영업이익이 금액 기준으로 가장 크게 늘어난 곳은 SK이노베이션(2조160
0억원 증가), 줄어든 곳은 현대자동차(1조1900억원 감소)였다. 조선 경기 악화
에 직면한 현대중공업은 1조5400억원의 영업손실을 내 2년 연속 대규모 적자를
기록했다.

서욱진 기자 venture@hankyung.com


[한경닷컴 바로가기]
[스내커] [ref="http://plus.hankyung.com/apps/service.payment" target="_blank">한경+
구독신청
]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