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아베 총리 "내년 소비세 10%로 인상" 재확인
아시아경제 | 2016-03-29 20:56:31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내년 시행할 예정인 소비세 인상을 보류할 생각이 없다는 뜻을 밝혔다.

아베 총리는 29일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내년 4월 소비세를 종전 8%에서 10%로 인상하는 방안을 보류하거나 중의원 해산 이후 중·참의원 선거를 동시애 실시할 생각은 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그는 "국회에서도 여러차례 밝혔지만 리먼 쇼크나 대형 재해 같은 사태가 없으면 예정대로 내년 4월에 할 것"이라며 소비세 인상 방침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아울러 NHK를 통해 생중계된 기자회견에서 중의원 해산과 중·참의원 동시선거에 대해서도 "머릿속 어느 한구석에도 (그런 생각은) 없다"고 강조했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日 안보법 시행]'할아버지의 꿈' 이룬 아베…국민 35%는 반대
"日 정부 소비세율 인상 연기 가닥잡아…5월 발표"
日정부, 5월 G7 회의전 부양책 내놓을듯
아사히 "韓·日 정상회담, 다음주 개최 최종 조율 중"
티파니, 빅토리아 베컴에 꿀리지 않아 "스파이스시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