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미국 1월 주택가격 상승 흐름 지속
뉴스핌 | 2016-03-29 22:40:00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지난 1월 미국 주요 도시의 주택 가격이 꾸준한 상승 흐름을 이어갔다. 전문가들은 미국 주택 시장에서 올해도 재고 부족에 따른 가격 상승세와 거래 물량 변동성이 지속할 것으로 전망한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한 주택 앞에 '판매됐음' 간판이 붙어있다.<사진=블룸버그통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케이스-실러는 29일(현지시간) 1월 미국 20개 대도시 주택가격지수가 전년 대비 5.7%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5.8% 올랐을 것이라고 본 금융시장 전문가 평균 전망치를 소폭 밑돈 수치로 지난해 12월 값과 같다.

10개 대도시 주택가격은 같은 기간 5.1% 상승했으며 전국 주택가격 지수는 12월 5.3%에 이어 1월에도 5.4% 올랐다.

지역별로는 샌프란시스코와 시애틀, 포틀랜드의 집값 상승이 두드러졌다.

데이비드 블리처 S&P 다우존스 지수 위원장은 "주택가격은 인플레이션보다 두 배 더 빠른 속도로 상승을 지속했다"며 "재고가 적고 공급량이 부족해 가격을 올리고 있으며 생애 첫 주택 구매를 고려하는 일부 잠재 구매자들에겐 자금 조달이 걱정스러운 부분일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김민정 특파원 (mj72284@newspim.com)

미국 2월 기존주택판매 7.1% 감소
미국 2월 신규주택판매 전월비 2.0% 증가
미국 2월 잠정주택판매지수 7개월래 최고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