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한화그룹,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2018' 수상 고등학생 해외 견학 프로그램 진행
이투데이 | 2019-01-13 10:51:05
[이투데이] 김유진 기자(eugene@etoday.co.kr)



한화그룹이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2018’ 수상 고등학생들을 초청해 독일 한화큐셀, 에너지캠퍼스 뉘른베르크, 친환경도시 프라이부르크, 스위스 취리히 연방공과대학 등을 견학하는 행사를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미래 과학인재를 양성하는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는 수상 고등학생들이 과학인재로 성장하는데 꿈과 열정을 갖도록 지원하고 있다"며 "지난해 8월에 개최된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2018’에서 은상 이상을 수상한 5개팀 고등학생 10명과 수상자 모임인 ‘한그루’의 회장인 윤경원 학생(KAIST 재학)도 참가해 수상자 선후배가 함께 시간을 보냈다"고 설명했다.

8일 방문한 독일 한화큐셀에는 400여 명의 과학자들을 비롯한 총 1300여 명의 연구인력이 제품 연구개발과 품질 혁신에 매진하고 있다. 이곳에서 개발된 태양광 모듈은 2017년과 2018년 2년 연속 Inter Solar Award 태양광부문 최고혁신상을 수상했다.

9일에는 독일 바이에른 뉘른베르크에 위치한 에너지캠퍼스 뉘른베르크를 방문했다. 에너지캠퍼스 뉘른베르크는 총 6개 대학과 연구기관이 설립한 비영리 연구단체로 주로 태양광 에너지를 활용한 응용기술을 연구하고 있다.

10일과 11일에는 친환경에너지 도시 프라이부르크(Freiburg)와 스위스 취리히 연방공과대학을 방문했다.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는 8년간 누적 참가자수 1만 명을 넘어선 국내 최대 규모의 고등학생 과학경진대회이다. 지구와 인류의 보다 나은 미래를 위해 에너지(태양광 등), 바이오(질병, 식량 등), 기후변화, 물을 포함한 과학전반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창의적 탐구력을 향상시키도록 하는 미래 과학기술 인재발굴 프로그램이다.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대상팀에게는 40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총 상금규모는 1억7000만 원에 달한다. 은상 이상의 수상자에게는 유럽의 선진 과학기술연구소 탐방 기회가 주어진다. 동상 이상의 수상자들은 향후 한화그룹 입사 및 인턴십 지원시 서류전형 면제 혜택을 받는다.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2019’는 3월부터 4월 사이에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홈페이지에서 서류 접수한다. 4월부터 6월 사이에 1,2차 예선을 거쳐 8월 본선을 통해 최종 우승자가 결정된다.



[관련기사]
[상생경영] 한화그룹 ‘드림플러스’ 청년 일자리·스타트업 지원 앞장
[신년사]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무한기업' 성장 위해 절박하게 노력해야"
한화그룹 방산계열사, 현충원 합동 참배로 새해 업무 시작
한화그룹 지상플랫폼 방산계열사 통합…‘한화디펜스’ 출범
한화그룹, 이웃돕기 성금 30억원 기탁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