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SK이노 후원 사회적기업, 코레일 유통 제휴업체 선정
이투데이 | 2019-01-13 11:27:06
[이투데이] 변효선 기자(hsbyun@etoday.co.kr)



SK이노베이션은 자사가 후원하는 사회적기업 천년누리푸드가 지난해 12월 코레일 유통이 실시한 ‘제 101차 전주역 전문점 상업시설 운영 제휴 업체 모집’ 공개 입찰에서 최종 입점 업체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등 많은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있는 사회적기업 천년누리푸드는 지난해 10월 개최된 83차 전주역 상업시설 운영 제휴업체 모집에서는 최종 심사에서 탈락한 바 있다.

입찰 심사는 신청한 모든 업체들이 동등한 상황에서 매출액, 수수료율 등 80%의 계량점수와 20%의 매장 운영계획, CS, 위생관리, 사회적 가치 등 비계량점수가 20% 반영된다.

이번 입찰 공간은 기존 대기업 도넛 판매점이 있던 자리다. 이 공간에 전주비빔빵이 입점해 연간 1000만 명이 넘는 관광객들에게 전주를 대표하는 고유 먹거리 맛과 멋을 제대로 알릴 수 있는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장윤영 전주비빔빵 대표는 “전주비빔빵 전주역 입점이 확정되는 순간 그 동안 힘들었던 순간들이 모두 생각날 만큼 큰 감동이 있었다”며 “그 동안 전주비빔빵을 힘들게 찾아오셨던 고객님들께 전주역에서 쉽게 전달해 드릴 수 있는 만큼 초심을 잃지 않고 더욱 더 많은 관심과 정성이 깃든 음식을 만들겠다”고 했다.

2014년 4명의 어르신으로 시작한 동네 빵집 사회적기업 천년누리푸드는 2017년 ‘많이 팔리는데 돈이 안되는 빵’으로 유명세를 타기 시작하며 꾸준히 성장해 지금은 노인, 장애인 등 40명의 정규직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해결사 역할을 하고 있다.

전주비빔빵의 수익금은 전액 더 많은 취약계층 일자리를 만드는데 사용된다.



[관련기사]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 새해 첫 방문지는 '배터리' 공장
[신년사]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 "비즈니스 모델 혁신 가속화"
SK이노베이션, 실적 반등 시점은?
CES 현장서 전략 회의 연 SK이노베이션 “글로벌 경영 전쟁 현장서 이길 방법 찾자”
SK이노베이션, 이란 원유 수입재개···현대오일·한화토탈도 협의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