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순방결산]文대통령, 중앙亞 3개국 순방 주요 성과는?
파이낸셜뉴스 | 2019-04-23 19:17:06
-투르크멘, 우즈벡, 카자흐 7박8일 일정 마치고 23일 귀국
-신북방정책 확산, 수주 지원, 독립유공자 유해 봉환 '성과'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6일 밤 아세안 3개국 국빈 방문을 마치고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해 트랩을 내려오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7박 8일의 중앙아시아 3개국 국빈 방문을 마쳤다. 문 대통령은 이번 순방을 통해 △'신(新)북방정책'에 대한 중앙아 3국 정상의 확고한 지지 확보 △130억 달러 규모 24개 프로젝트 수주 지원 △독립유공자 유해 봉환 및 고려인 동포 격려 등의 성과를 거뒀다.

지난 16일 투르크메니스탄을 시작으로,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을 차례로 방문한 문 대통령은 3개국 정상들과의 정상회담 등을 통해 신북방정책에 대한 확실한 지지를 확보, 신북방정책이 본격 궤도에 진입할 수 잇는 기반을 견고히 했다.

특히, 3국 정상들은 문 대통령과 모든 일정을 동행(우즈베키스탄 미르지요예프, 투르크메니스탄 베르디무하메도프 대통령)하거나 예정에 없던 차담(카자흐스탄 토카예프 대통령)을 갖는 등 높은 신뢰를 보였다.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제2차장은 22일 순방 성과 브리핑에서 우즈베키스탄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의 문 대통령 일정 동행을 언급하며 "브로맨스 수준이었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또 이번 순방을 통해 중앙아 3개국과의 실질 협력 기반을 강화하고 우리 기업의 수주 활동 및 애로사항 해소를 적극 지원했다.

총 24개 프로젝트(투르크메니스탄 5개, 우즈베키스탄 15개, 카자흐스탄 4개), 130억 달러 규모의 프로젝트 수주 지원 활동을 전개했다. 또 우즈베키스탄에서 120억 달러, 카자흐스탄에서 32억 달러 수준에 상당하는 협력 사업의 제안도 있었다.

김 차장은 "중앙아 3개국 정상들은 공히 한국을 최우선 협력 대상국으로 삼아, 전통산업에서 첨단산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우리와의 적극적인 협력 의지를 피력했다"고 설명했다.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과는 깊은 신뢰를 바탕으로 무인기를 포함한 방산 분야 사업에서의 적극 협력에도 의견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은 독립유공자 유해를 국내로 모시고 중앙아 3개국의 30만 고려인 동포들을 격려하는 뜻깊은 시간도 가졌다.

카자흐스탄에서 진행된 계봉우, 황운정 지사 유해 봉환식은 해외에서 대통령이 참석한 최초의 봉환 행사였다. 올해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라는 의미를 되새기고, 고국은 해외 독립유공자를 결코 잊지 않는다는 사실을 고려인은 물론 모든 국민들이 함께 느낀 계기가 되었다고 김 차장은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또 역대 대통령 중 최초로 우즈베키스탄 알마티를 방문, 고려인 동포들을 격려했다.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으로부터는 800여 명의 고려인 무국적자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확답을 얻어낸 것도 큰 수확이다.

한편 문 대통령은 3개국 순방을 마친후 트위터를 통해 "우리와 인종과 언어, 문화적 동질감과 오랜 역사적 인연을 가진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과 함께 '철의 실크로드' 시대를 여는 것이 우리의 미래"라며 "순방의 성과가 우리 경제의 활력으로 이어지도록 챙기겠다"고 덧붙였다.

fnkhy@fnnews.com 김호연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sennatea   19.04.24 01:59

    친일장교 박정희는 독립투사분들을 말살하기에혈안이었던 대한민국대통령이었는데 문대통령은 이승만, 박정희에 의해 조국에 돌아오지 못하는 무국적자가 되어버린 분들과 해외 독립유공자를 위로하셧다. 어찌하여 대한민국 독립을 위해 애쓰신 분들과 그 후손들은 고난을 겪고 살아오고 나라를 판 매국노의 자식들과 친일파의 후손들은 그 조상들이 나라를 팔고 민족을 팔아 축적한 돈으로 이 대한민국에서 살고 있는가. 용납될 수 없는 일이다. 독립투사분들이 하늘에서도 원통하고 분통해 하시고 계실것이라 믿어의심치않는다. 내가 이렇게 울화통이 터지는데...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