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현대차 인턴 ‘상시채용’한다…채용대상도 확대
SBSCNBC | 2019-05-26 13:18:55
이미지현대자동차가 대졸 신입사원 채용을 직무중심 상시공채로 전환한 데 이어 인턴도 수시채용하고 문호를 넓히기로 했습니다.

현대차는 26일 새로운 인턴 채용 방식인 'H-익스피리언스(Experience)'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습니다.

기존에 여름과 겨울로 나눠 뽑던 것을 상시 채용으로 바꿨습니다. 채용 대상도 종전의 3학년 2학기∼4학년 1학기 대학 재학생에서 대학·대학원 재학생과 기졸업자까지로 확대했습니다.

인턴은 채용전환형 인턴과 미래경쟁력 강화 분야 유망인재를 발굴하고 직무 경험 기회를 주는 연구 인턴으로 구분됩니다.

채용전환형 인턴은 졸업예정자와 기졸업자가 대상입니다. 현업실습 2개월 후 입사 여부가 결정됩니다. 각 부문에서 원하는 시점에 채용 공고부터 전형, 선발 등 모든 절차를 직접합니다.

연구 인턴은 대학·대학원 재학생 누구나 지원할 수 있습니다. 하계·동계 기간 중심이지만 연중 수시로도 합니다. 서류심사와 면접전형을 거쳐 현업실습을 2∼4개월 합니다. 연구 인턴 우수자는 학년과 관계없이 입사 기회나 최종 면접 기회가 주어집니다.

현대차는 모빌리티, 전장화, 자율주행, 커넥티비티 등 미래 산업환경에 맞는 융합형 인재를 발굴하기 위해 연구 인턴 채용을 계속 확대할 방침입니다.

앞서 현대차와 기아차는 올해부터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정기 공채'에서 '상시 공채'로 바꾸고, 채용 주체도 본사 인사부문에서 각 현업부문으로 전환해 직무 중심으로 선발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매년 고정된 시기에 공채하는 방식으로는 산업환경 변화에 맞는 인재를 확보하기 어렵다는 판단에서입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