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中企 5월 수출 역대 최대...2개월 연속 증가
파이낸셜뉴스 | 2019-06-16 17:01:05


올해 5월 중소기업 수출이 5월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지난 해 11월 이후 감소세를 보이던 중소기업 수출은 지난 달 증가세로 반등해 2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했다.

16일 중소벤처기업부는 지난 5월 중소기업이 93억달러의 수출을 기록, 전년동기대비 0.7% 올랐다고 밝혔다. 1~5월 누계 수출액은 428억달러로 전년동기대비 1.4% 감소했지만 중소기업 수출비중은 18.8%로 1.1%p 증가했다. 5월 수출 중소기업수는 전년동기대비 1.7% 증가한 4만5113개사로 집계됐다.

특히 최대 수출 시장인 대중국 총수출이 20.1% 빠지며 크게 감소했지만, 중소기업 수출은 4.5% 늘었다. 중국의 디스플레이 제조업체가 TV용 패널 및 폴더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생산을 확대하면서 주력 품목인 평판DP제조용장비 42.4%, 기타기계류 20.1% 등 수출 호조로 우리 중소기업의 대중국 수출 비중은 확대됐다.

또 지난 해 기저효과 등으로 부진했던 대베트남 수출이 올해 들어 5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하며 중소기업 수출을 견인했다. 올해 1월 0.2%였던 대베트남 수출 증가율은 2월 14.5%, 3월 3.6%로 늘었고 4월 18.1%, 5월 7.7%등 올해 들어 지금까지 증가세를 이어오고 있다.

수출 1위 품목인 플라스틱 제품과 주요 품목인 자동차 부품 역시 대미국 수출 호조로 5개월 연속 증가했다.

수출 10대 국가 중 중국, 미국, 베트남, 러시아 등 6개 국가의 수출이 증가했지만 홍콩, 대만 등 4개 국가의 수출은 감소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우리 중기 수출이 2개월 연속 증가한 데 대해 "중소기업들이 고군분투하며 세계시장 진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라면서 "지난 5월 내놓은 중소기업 수출지원 대책을 속도감 있게 이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방 수출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지자체와 수출유관기관들이 협업 지역 전략산업과 연동한 수출유망 핵심기업을 집중 지원하는 등 현장 밀착지원을 더욱 강화겠다"고 덧붙였다.

psy@fnnews.com 박소연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