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檢, '분식회계 증거인멸 의혹' 이모 부사장 구속기소
파이낸셜뉴스 | 2019-06-20 21:29:05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증거인멸 지시·주도 혐의를 받는 삼성전자 재무팀 이모 부사장을 재판에 넘겼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송경호 부장검사)는 이 부사장을 증거인멸 교사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부사장은 지난해 삼성바이오 분식회계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를 앞두고 회계자료와 내부 보고서 등을 은폐, 조작하도록 지시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검찰은 삼성의 핵심 재무통인 이 부사장이 증거인멸 뿐 아니라 분식회계 의혹에도 깊숙이 관여했다고 보고 있다. 검찰은 조만간 이 부사장의 윗선인 정현호 사장을 재소환해 분식회계 의혹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다.

rsunjun@fnnews.com 유선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