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종합] 경찰, "성접대 의혹" 양현석 전 YG 대표 소환 조사
뉴스핌 | 2019-06-26 18:36:00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해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을 받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경찰 소환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26일 “오늘 오후 양 전 대표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SBS]

양 전 대표는 지난 2017년 소속 가수 1명과 강남 소재 한 식당을 빌려 외국인 투자자들에게 성접대를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소속 가수는 싸이(본명 박재상·42)로 알려졌다.

경찰은 지난 16일 싸이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9시간에 걸쳐 조사했다. 경찰은 싸이를 상대로 양 전 대표의 성접대 의혹과 관련한 사실관계를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정마담'과 유흥업소 종업원 10여명도 불러 조사를 벌였다. 정마담은 의혹이 불거진 술자리에 유흥업소 종업원들을 동원한 인물이다.

경찰은 싸이, 정마담 등을 조사한 결과를 토대로 양 전 대표에게 당시 실제 성접대가 있었는지 여부를 집중적으로 캐물을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특별한 증거가 발견된 것은 아니고 사실 확인을 위해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하는 것”이라며  “아직 확인해 줄 수 있는 내용은 없다”고 말했다.

iamkym@newspim.com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