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문대통령 "미중 모두 중요, 한 나라 선택하는 상황 안되길"
뉴스핌 | 2019-06-27 20:26:00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의 한중 정상회담에서 최근 높아지고 있는 미중 무역분쟁에 대해 "미국과 중국은 한국에게 있어 1,2위 교역국으로 모두 중요하다. 어느 한 나라를 선택해야 하는 상황에 이르게 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과 시 주석은 이날 일본 오사카 G20정상회의를 하루 앞두고 가진 한중 정상회담에서 최근 미중의 화웨이 등 5G분쟁에 대해서도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눴다.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사진=청와대]

청와대 핵심 관계자에 따르면 시 주석은 화웨이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은 하지 않았다. 다만 5G에 대해 "자유로운 무역이 보장돼야 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미중 무역분쟁과 관련해 "미국과 중국은 한국에게 있어 1,2위 교역국으로 모두 중요하다"며 "어느 한 나라를 선택해야 하는 상황에 이르지 않기를 바란다. 원만히 해결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dedanhi@newspim.com

김정은 "한국과 화해협력 추진할 용의, 대화 추세 변치 않을 것"
화웨이, 미국 제재에도 세계 5G네트워크 시장 확장 지속
삼성전자 스마트폰 자신감 "5G·폴더블폰으로 리더십 강화"
중국의 북한카드, 미중 무역협상 대만문제 해결에 비장의 무기 <중국 전문가>
미중 G20서 '추가 관세부과 유예'로 봉합 예상...'편가르기' 난감한 韓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