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문대통령 "미·중 무역전쟁 원만히 해결되길…FTA 지속 협력 기대"
뉴스핌 | 2019-06-27 20:47:00

[서울=뉴스핌] 이고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시진핑 국가주석을 만나 미·중 무역 전쟁과 관련해 "미국과 중국은 한국에 있어서 1, 2위 교역국으로 모두 중요하다"며 "원만히 해결되길 바란다"는 뜻을 전했다.

[이즈미사노 로이터=뉴스핌] 백지현 기자 = 27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일본 오사카 간사이(西) 국제 공항에 도착했다. Kyodo. Mandatory credit Kyodo/via REUTERS 2019.06.27.

문 대통령은 이날 일본 오사카에서 G20정상회의를 계기로 진행된 한중정상회담에서 "(미·중) 어느 한 나라를 선택하는 상황에 이르지 않기를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오사카 현지 프레스센터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한중 FTA 후속협상과 관련해 "양국간 경제협력에 제도적 기반을 한층 강화하는 기회인 만큼 양국간 지속적 협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한국은 대외의존도가 큰 나라인 만큼 다자주의 개방주의 무역체제에 대해 적극 지지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시 주석은 "다자무역은 양국의 이익 뿐 아니라 세계 이익과 직결되어 있는 것이므로 일시적 타결이 아니라 이러한 원칙 아래 긴밀히 협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답했다. 

goeun@newspim.com

김정은 "한국과 화해협력 추진할 용의, 대화 추세 변치 않을 것"
[종합] 문대통령 "中, 건설적 기여 기대", 시진핑 "한반도 정세 진전 가속화"
문 대통령 "한반도 평화 기여 감사" 시진핑 "이 지역 평화·안전 유지할 것"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