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아마존, 북한에도 물건 배송했다...제재 위반 벌금 1.6억원
뉴스핌 | 2020-07-09 18:20:44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글로벌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이 북한 등 미국의 제재 대상국에 물건을 배송해 벌금을 납부하게 됐다고 미국 폭스뉴스가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마존은 북한과 쿠바, 이란, 수단, 시리아, 크림공화국 등 제재국 내 거주자나 해외 주재원들이 주문한 물건을 배송한 사실을 인정하고 벌금 13만4523달러(약 1억6000만원)를 내기로 미국 재부무와 합의했다.

아마존 상자.[사진=로이터 뉴스핌]

제재 위반은 2011~2018년에 걸쳐 이뤄졌으며, 해당 건수는 수백건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벌금이 10억달러(약 1조1950억원)를 넘을 수도 있었으나, 제재 위반 수준이 심하지 않고 아마존이 스스로 위반 사실을 신고한 후 이미 자동 주문 시스템의 오류를 수정하는 절차에 돌입했기 때문에 비교적 적은 벌금이 부과됐다고 재무부 측은 설명했다.

이번 제재 위반은 아마존의 자동 주문 시스템에 오류가 있어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제재국을 표기하지 않은 채 제재국 내 도시만을 입력하거나 다중 알파벳 표기법이 적용되는 지역의 경우 지역명의 알파벳을 바꾸면 아마존의 시스템이 제재국인지 여부를 인식하지 못했다는 설명이다.

예를 들어 크림공화국의 경우 'Crimea' 대신 'Krimea'로 입력하면 시스템이 제재국으로 인식하지 못한 사례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아마존은 제재국으로부터의 주문을 제대로 차단할 수 있도록 자동 주문 시스템 오류를 수정하고 있다.

 

gong@newspim.com

[여기는 실리콘밸리] 아마존 5000달러·테슬라 2000달러 시대 올까
아마존·애플·구글·페이스북 CEO들, 7월 의회 반독점 조사위 증언
아마존 브랜드 가치 32% 늘어 세계 1위...삼성은 40위
美 국무부 "北 화학무기 사용해 안보리 결의 위반"…대북제재 결의 위반국도 늘어
UN 퀸타나 "北 식량난 심각...안보리 대북제재 재고해야"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