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동물의 숲" 닌텐도 영업익 428% 폭증..."방구석 소비" 수혜
뉴스핌 | 2020-08-06 19:39:20
09/25 11:38
거래량
36
전일대비
+0.15%
시가총액
188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일본 게임기 업체 닌텐도가 2020회계연도 1분기(4~6월) 무려 428%의 영업이익 신장을 기록했다. 코로나19(COVID-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에 따른 '방구석 소비'의 혜택을 톡톡히 누렸다.

미국 경제전문 매체 CNBC에 따르면, 6일 닌텐도는 1분기 영업이익이 1447억엔(약 1조6243억원)으로 전년 동기의 274억엔에서 428% 급증했다고 발표했다.

닌텐도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같은 기간 순매출액은 3581억엔으로 전년 동기의 1721억엔에서 108% 증가했다. 게임기 닌텐도 스위치와 스위치라이트 판매량이 568만개로 전년비 167% 증가하는 등 판매 호조를 보였다.

또한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 시기와 맞물려 지난 3월 출시된 게임 타이틀 '모여라 동물의 숲'이 전 세계적 히트 상품이 되면서 유료 인터넷 접속 서비스도 증가했다.

'동물의 숲' 소프트웨어는 2240만개 판매되며 전년 동기 대비 두 배 가까이 뛰었고 2018년에 출시된 히트작 '슈퍼 스매시브라더스 얼티밋' 판매량도 능가했다.

이에 따라 2분기 소프트웨어 디지털 판매는 230% 가량 늘며 전체 소프트웨어 매출의 56%를 차지했다.

닌텐도뿐 아니라 여타 게임 업체들도 코로나19 팬데믹 수혜를 누리고 있다. 이번 주 액티비전 블리자드와 테이크-투 인터랙티브 등도 강력한 실적 개선을 기록했다.

 

gong@newspim.com

올 상반기 최대 쇼핑 키워드는 '마스크'...닌텐도 스위치도 관심 급증
"코로나, 문제 없어요"…게임사, 신작 모멘텀에 2분기 실적 '활짝'
카카오게임즈, 증권신고서 제출... "9월 상장 목표로 박차"
"이번엔 다르다"...재도전 나선 카카오게임즈, 시총 4조원 넘본다
상반기 모바일 게임 매출 2조8000억 '역대 최대'…전년比 1.3배↑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