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아이폰 대항마 "갤럭시S21", 전작보다 40% 더 팔릴 듯"
뉴스핌 | 2021-01-25 21:51:53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005930)의 올해 첫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S21 시리즈의 국내 판매량이 전작보다 40% 늘어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25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갤럭시S21 시리즈는 올해 국내에서만 약 240만대가 팔릴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갤럭시S20과 갤럭시S21 판매량 추이. [자료=카운터포인트리서치] 2021.01.25 sjh@newspim.com

전작 갤럭시 S20의 경우 출시 시기가 코로나 확산 시기와 겹친 데에다 가격 및 품질 이슈 등으로 예년 판매가 부진했었다.

이와 달리 갤럭시S21는 예년 대비 한달 여 빠른 출시 영향과 더불어 전작 대비 낮게 책정된 출고가, 이통사들의 5G 가입자수 확보를 위한 지원금 인상 공세 등의 수혜가 예상되고 있다.

이 가운데 알뜰폰 요금제 가입을 위한 자급제 구매가 크게 늘고 있다는 점이 주목된다. 삼성전자는 이러한 상황을 반영, 자급제 전용 갤럭시S21 울트라 색상 모델을 추가로 선보였다. 쿠팡 등 이커머스 쇼핑몰에서도 자급제 고객 확보를 위해 갤럭시S21 구매 관련 혜택을 확대했다. 

갤럭시S21 모델 중에서는 그간 갤럭시 노트에서만 사용이 가능했던 펜 기능을 제공하는 '울트라' 모델의 판매 비중이 높을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이러한 현상은 초반에만 나타나다 점차 일반 모델의 판매 비중이 높아질 것으로 분석했다. 

이윤정 카운터포인트리서치 애널리스트는 "올해 국내 스마트폰 시장의 두 자리수 % 성장이 전망되고 있는 가운데, 최근 LG전자의 사업 구조조정 검토 소식까지 알려지며 국내 양강인 삼성과 애플의 국내 판매가 전년 대비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연초 갤럭시S21 출시로 포문을 연 삼성은 향후 다양한 가격대의 폴더블폰 라인업 강화 전략 등을 통해 추가 점유율 확대는 물론 수익성 제고 실현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sjh@newspim.com

SKT "갤S21 사전예약자 절반은 2030세대...50%는 울트라모델 선택"
삼성전자, 갤S21 사전예약 막판 총력전...충전기 1만원 할인 쿠폰 제공
LG유플러스, 갤럭시 S21 사전예약 고객 개통 시작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