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속보] 코로나19 확진 396명…하루 만에 일단 400명 아래
한국경제 | 2021-02-25 09:57:37
25일 0시 기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신규 확진자가 396명으로
하루만에 400명대에서 300명대로 감소했다. 지역사회 감염 전파 가능성이 높은
국내발생 신규 확진자 수는 369명이다.

전날에 비해 확진자 수는 감소했지만 수도권 내 산발적인 집단감염이 여전하고
, 충북에서는 외국인 근로자 중심 감염이 발생하면서 여전히 확산 우려가 고조
되고 있다. 정부는 이번주 중 감염 위험도를 평가해 28일 종료되는 현행 사회적
거리 두기·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등 방역수칙 조정안을 내일(26일)
발표할 계획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전날 0시 이후 396명이 증가한 8만8516명이다.

충남 아산 난방기 공장과 경기 남양주 플라스틱 공장 등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하
고 설 연휴 가족 모임 등을 통한 지역사회 전파 사례가 잇따르면서 17~18일 각
각 621명까지 증가했던 확진자 수는 주말 검사 결과가 반영되기 시작한 21일부
터 416명→332명→357명으로 감소했다가 전날 440명, 이날 396명으로
나타났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27명으로, 전날(23명)보다 4명 많다. 이 가운데 10명은 공항
이나 항만 입국 검역 과정에서 확인됐고 나머지 17명은 서울(8명), 경기(6명),
대구(2명), 울산(1명) 지역 거주지나 임시생활시설에서 자가격리하던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검역 제외)을 합치면 서울 122명, 경기 138명, 인천 22명
등 수도권이 282명이다. 전국적으로는 대전·세종을 제외한 15개 시도에
서 확진자가 새로 나왔다.

강경주 기자 qurasoha@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