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포스코홀딩스, 비금융권 기업 중 ‘TNFD’ 최초 가입
이투데이 | 2022-05-22 11:03:08
[이투데이] 강태우 기자(burning@etoday.co.kr)

생물 다양성 관련 재무정보 공개 기준 개발 참여
아르헨 염호 인근 멸종위기종 ‘비쿠냐’ 보호 앞장



▲ (제공=포스코홀딩스)


포스코홀딩스가 생물 다양성 보존 실천에 나서며 ESG(환경ㆍ사회ㆍ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한다.

포스코홀딩스는 생물 다양성 관련 재무정보 공개 기준을 만드는 ‘TNFD’(자연 관련 재무정보공개 협의체)에 가입했다고 22일 밝혔다.

TNFD는 생물 다양성에 관한 재무정보 공개 기준 수립을 위해 유엔개발계획(UNDP)과 세계자연기금(WWF) 등의 주도로 지난해 6월 공식 출범한 글로벌 협의체다.

현재 블랙록, BHP 등 420여 개 기업과 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포스코홀딩스는 국내 기업 가운데 우리금융지주, KB금융그룹에 이어 세 번째로 가입했으며 비금융권 기업 중에서는 최초다.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은 “기후변화 대응과 함께 생물 다양성의 중요성이 확대되고 있다”며 “TNFD 가입은 포스코그룹의 생물 다양성 보존에 대한 실천 의지를 대외에 알리는 첫 시작점으로 ESG 경영의 실행력을 지속해서 높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포스코홀딩스는 TNFD 가입을 통해 생물 다양성과 관련된 재무정보 공시 기준 개발에 참여하고 사업장 인근 생물 다양성 보존 활동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포스코홀딩스는 아르헨티나 옴브레 무에르토 염호 인근에 서식 중인 멸종위기종 비쿠냐(vicuna) 보호를 위해 지역 정부와 다양한 방안을 논의 중이다.

올해부터는 염호 인근 동식물 현황 및 보호 활동을 정기적으로 점검ㆍ관리하고 관련 정보를 이해관계자들에게 투명하게 공개해 TNFD 가이드라인을 준수한다는 계획이다.

포스코그룹은 올해부터 생물 다양성을 포함해 탄소 중립, 안전 등을 핵심 의제로 삼고 그룹 ESG 협의회를 통해 ESG 경영에 대한 의식 수준과 ESG 이슈 대응 역량을 높일 방침이다.



[관련기사]
포스코1%나눔재단, 자립준비청년 위한 ‘두드림’ 4기 모집
포스코그룹, 로봇기술협의회 가동…"그룹 사업에 로봇 확대 적용"
김학동 포스코 부회장, 글로벌 품질경영인 대상 수상
포스코홀딩스, 이해관계자 초청 'ESG 이슈' 논의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