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언론사별 뉴스

[투데이리포트]동아지질, "크레센도의 책임경영…" BUY(유지)-IBK투자증권
타임앤포인트 | 2020-02-18 10:27:23
04/03 장마감
거래량
155,397
전일대비
-0.74%
시가총액
1,547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IBK투자증권에서 18일 동아지질(028100)에 대해 "크레센도의 책임경영에 거는 기대"라며 투자의견을 'BUY(유지)'로 제시하였고, 아울러 목표주가로는 28,000원을 내놓았다.

IBK투자증권 박용희 애널리스트가 동종목에 대하여 이번에 제시한 'BUY(유지)'의견은 작년 연말(4/4분기)에 다른 증권사에서도 전혀 커버리지 되지 않았다가 올초반부터 증권사들의 관심을 받기 시작한 경우에 해당된다. 그리고 최근 분기내 발표된 전체 증권사 리포트의 컨센서스와 비교를 해볼 경우에 오늘 발표된 투자의견은 대체적으로 평균치에 해당하는 수준으로, 이번 의견은 동종목에 대한 전체적인 흐름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목표주가의 추이를 살펴보면 직전에 한차례 상향조정된 후에 이번에 다시 목표가가 전저점보다 더 높게 하향조정되면서 계속 낮아지는 모습이다. 또한 전일 종가 기준으로 볼때 동종목의 현주가는 이번에 제시된 목표가 대비 64.7%의 추가상승여력이 있다는 해석이 제시되고 있다.


◆ Report briefing

IBK투자증권에서 동아지질(028100)에 대해 "지난 8월 16일, 도버홀딩스(최대주주 크레센도)외 1인으로 최대주주가 변경됐다. 크레센도는 실리콘밸리 투자자로 유명한 피터 틸이 출자해 설립한 사모펀드 운영사이기에 시장의 기대감은 상당히 컸다. 하지만, 지분 투자 후 뚜렷한 입장 표명이 없는 상태이다. 3월 주총을 전후해 인수 목적과 향후 경영 계획에 대한 발표가 필요해 보인다."라고 분석했다.

또한 IBK투자증권에서 "1)영업가치 2,730억원, 2)순현금 1,190억원(20년말순현금)에 3)주식총수(현재 주식 수 및 CB/BW 행사후 주식수 합산)를 반영하여 산출했다. 순현금을 제외한 동사의 영업가치는 770억원으로 올해 동사의 연간 순이익이 240억원임을 감안하면 상당히 저평가상태다. "라고 밝혔다.

한편 "투자의견은 매수로 유지하나, 목표주가는 CB/BW 행사 시 늘어날 주식수를 감안하여, 28,000원으로 하향 제시한다. 목표주가는 SOTP방식으로 산출했다. 지난 8월 크레센도는 1)전체 매출에서 해외 매출 비중이 50% 가량이 되는 동아지질의 성장 잠재력에 주목했고, 2)이미 투자한 국내 포트폴리오 기업보다는 미국 본사에 서 투자한 기업들과 장기적인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라고 전망했다.


◆ Report statistics

IBK투자증권의 동종목에 대한 최근 9개월 동안의 투자의견은 전체적으로 큰 변화없이 유지되고 있다. 목표주가는 42,000원이 고점으로, 반대로 32,000원이 저점으로 제시된 이후 이번에 28,000수준으로 새롭게 조정되고 있다.


오늘 IBK투자증권에서 발표된 'BUY(유지)'의견 및 목표주가 28,000원은 전체 컨센서스 대비해서 대체적으로 평균치에 해당하는 수준으로, 이번 의견은 동종목에 대한 전체적인 흐름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되며 목표가평균과 대비해서 미미한 차이가 나는 것으로 집계되었다. 참고로 최근 증권사 매매의견 중에서 제시한 바 있다.


[IBK투자증권 투자의견 추이]

- 2020.02.18 목표가 28,000 투자의견 BUY(유지)

- 2019.08.16 목표가 42,000 투자의견 BUY(유지)

- 2019.06.24 목표가 32,000 투자의견 BUY(유지)

- 2019.05.27 목표가 32,000 투자의견 BUY(신규)


[전체 증권사 최근 리포트]

- 2020.02.18 목표가 28,000 투자의견 BUY(유지) IBK투자증권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