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외교부 "외국 수입규제 대응, 작년 2300억원 절감"
아시아경제 | 2016-01-08 14:41:28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외교부가 외국의 수입규제 조치에 대응해 지난해 총 2억 달러(2300억원) 상당의 관세 부담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고 8일 밝혔다.

외교부는 그 동안 반덤핑 관세와 보조금 지급에 대한 상계관세, 세이프가드(긴급수입제한조치) 등 수입규제 조치에 대해 우리 기업의 대응을 지원해왔다.

이를 통해 관세 경감이나 규제 철회를 이끌어 낸 사례가 작년 기준 21건으로 집계됐다.

대표적 사례로는 한국산 송유관과 철못이 미국의 상계관세(보조금) 조사에서 사실상 무혐의 판정을 받은 것 등을 꼽았다. 외교부는 1억2000 달러 상당의 관세 절감 효과를 거둔 것으로 추산했다.

또 인도네시아가 한국산 열연코일을 반덤핑 일몰재심 조사 대상에 포함했다가 제외하면서 우리 기업들이 연간 1010만 달러의 관세 부과 위험에서 벗어나게 됐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외교부 "대북제재, 기존 결의내용 최대한 강화"
[北 수소탄실험]한미·한일 6자회담 대표, 北 수소탄 실험에 긴밀한 공조 약속
외교부 “위안부 피해자 재단설립 신속 진행”
윤병세 "한일 '위안부' 합의안, 자의적 해석 대상 아니다"
외교부, SNS 통한 '여론 달래기'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