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중국 소셜커머스 신생업체 M&A로 활로 모색
뉴스핌 | 2016-01-12 10:19:00

[뉴스핌=이고은 기자] 중국의 대형 소셜커머스 신생업체인 '모구지에'와 '메이리슈어'가 3조원에 달하는 대규모 합병(M&A)을 통해 활로 모색에 나섰다. 증시가 불안해지면서 유상증자 등을 통한 자금조달이 어려워졌기 때문이다.

첸 치 모구지에 CEO <사진=블룸버그>

11일 자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중국 온라인 쇼핑업체 '모구지에'가 경쟁사 '메이리슈어'를 인수한다고 보도했다. 이번 인수합병(M&A)은 25억달러 규모가 될 것으로 추산된다.

신문은 최근 중국 증시가 폭락을 거듭하며 불안해지자 외부자금 조달이 어려워진 중국 스타트업 기업들이 기존의 유상증자 대신 M&A로 방향을 틀고 있는 것으로 풀이했다.

투자자 및 소비자 확보 경쟁이 격화되면서 대기업만이 살아남을 수 있는 분위기가 조성되자, 몸집을 불려서 활로를 모색하는 것.

모구지에와 메이리슈어는 모두 여성용 의류 중심의 소셜커머스 업체로, 중국의 대표적 소셜네트워크서비스 업체인 텐센트의 투자를 받고 있다

첸 치 모구지에 최고경영자(CEO)는 이번 인수합병이 완료되면 30억달러의 기업가치를 가진 회사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사원들에게 보내는 공문을 통해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이고은 기자 (goeun@newspim.com)

위메프, 디자이너클럽과 소셜커머스 단독 입점 제휴
11월 온라인쇼핑 거래액 4조9720억원…사상 최대
[아시아증시] 중국 '패닉' 중화권 급락 "위험도피"(종합)
중국 증시, 또 5%~6% 폭락 마감… '패닉' 재연 (상보)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