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LG전자, ‘K10’ 출시 하루 연기… 이유는?
이투데이 | 2016-01-14 12:27:26
[이투데이] 김범근 기자(nova@etoday.co.kr)



LG전자 보급형 스마트폰 ‘K10’ 출시가 14일에서 15일로 돌연 연기됐다. 단말기 공급이 차질을 빚으면서 일어난 해프닝이다.

14일 통신 업계에 따르면 LG전자 K10 단말기 배송이 지연돼 지원금을 따로 공시하지 않았다.

SK텔레콤 관계자는 “LG전자에서 K10에 대한 출고가 늦어지면서 출시가 연기됐다”며 “현재 시장이 K10 물량이 없어 지원금을 공시할 필요가 없어 공시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물량이 풀리는 데로 지원금 공시하고 판매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LG전자 관계자는 “단말기 배송이 지연되는 바람에 출시가 미뤄졌다”며 “14일 오후 중에는 단말기 배포가 완료되고, 예정보다 하루 늦은 15일 출시가 정상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앞서 LG전자는 지난 10일 프리미엄 성능을 갖추면서도 20만원 중후반의 보급형 스마트폰 K10를 이달 14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통사들도 보도자료를 통해 K10의 공식 출시일을 14일로 거듭 확인 한 바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14일 예정대로 출고가 50만원대의 신형 ‘갤럭시A5’와 ‘갤럭시A7’을 출시했다.



[관련기사]
뜨거워진 중저가 스마트폰 전쟁…삼성-LG, '갤럭시A-K10' 14일 동시출격
이통 3사, 중저가 스마트폰 ‘갤럭시 A5·A7’ㆍ ‘K10’ 출시… 中 단말기 견제
SK텔레콤, 20만원대 실속형 스마트폰 LG ‘K10’ 출시
LG전자, 프리미엄급 디자인의 보급형 스마트폰 ‘K10’ 국내 출시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