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유로그룹, 그리스 3차 구제금융에 IMF 참여
아시아경제 | 2016-01-15 05:39:16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 그리스가 국제통화기금(IMF)의 구제금융 참여를 전면적으로 수용했다고 유로그룹이 14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날 예룬 데이셀블룸 유로그룹(유로존 재무장관 협의체) 의장은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재무장관 회의 시작에 앞서 "그리스 정부가 860억유로 규모의 3차 구제금융에 IMF의 참여를 전면적으로 수용했다"고 밝혔다.
 
IMF는 지난 2010년과 2012년 1, 2차 그리스 구제금융에 참여했으나 3차 구제금융에는 그리스의 개혁 약속이 미흡하고 채무 구조조정 의지가 부족하다며 참여를 유보했다.
 
그리스 정부도 IMF가 가혹한 개혁을 요구할 것을 우려해 IMF의 구제금융 참여를 반대해왔다.
 
그러나 독일은 EU 집행위원회만으로는 그리스의 개혁 이행을 압박하기 어렵다고 판단, IMF의 참여 필요성을 강조했다.
 
EU 집행위와 유럽중앙은행(ECB), IMF로 구성된 채권단은 지난해 8월 그리스에 대해 3년간 860억유로의 3차 구제금융을 제공하기로 합의했다.
 
채권단은 지금까지 160억 유로의 자금을 순차적으로 지원하는 한편 그리스의 은행 부문 개혁을 위해 54억 유로를 따로 제공했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그리스서 '쿠르디'보다 어린 두살배기 난민 숨져
라가르드 IMF총재 "내년 세계경제 험난"
치프라스 "IMF 필요없다…자력으로 구제금융 졸업"
美, IMF 개혁안 포함한 2016예산안 승인
中 IMF 지분율 높아진다…美의회 개혁안 승인할듯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