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中샤오미, 작년 스마트폰 7000만대 판매…목표 미달
아시아경제 | 2016-01-16 11:34:05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중국 스마트폰 제조 회사 샤오미의 지난해 스마트폰 판매량이 7000만대에 달했다고 미국 경제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회사 측 발표를 인용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샤오미는 그러나 연간 목표치 달성에는 실패했다. 샤오미는 지난해 연간 판매 목표치로 8000만대에서 1억대를 제시했었다.

샤오미 관계자는 "이날 열린 연차총회에서 지난해 스마트폰 판매량(7000만여대)을 첫 공개했다"며 "중국의 스마트폰시장이 전반적으로 어려움을 겪은 가운데 나온 실적으로 목표치에는 1000만대 못 미쳤다"고 밝혔다.

WSJ는 이달 초 샤오미가 해외시장에서의 예상 외 부진과 자국 내 경쟁 심화 탓에 지난해 연간 판매 목표치 달성이 어려울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중국의 또 다른 스마트폰 제조사이자 '다크호스'로 떠오른 화웨이가 지난해 샤오미의 판매량을 따라잡았다고 WSJ는 전했다. 지난달 화웨이는 연간 판매량이 1억대를 넘었다고 발표했었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5년 뒤 中 부유층·상위 중산층 1억 가구 넘는다"
시진핑, 사우디·이집트·이란 국빈 방문…새해 첫 해외 순방
中하이얼, GE 가전사업 6.5조원에 인수…역대 최대(종합)
中 외교부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안 지지"
中하이얼, GE 가전사업부 6.5조원에 산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