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韓·美 외교차관, 강력하고 포괄적인 대북제재 합의
뉴스핌 | 2016-01-16 15:33:00

[뉴스핌=강필성 기자] 한국과 미국이 4번째 핵실험을 단행한 북한에 대해 강력한 제재를 진행함과 동시에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강화하기로 합의했다.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과 토니 블링큰 미국 국무부 부장관은 16일 일본 도쿄에서 외교차관 회담을 갖고 북한 핵실험에 대한 강력하고 포괄적인 제재를 통해 상응하는 대가를 치르게 하겠다는 데 합의했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한미일 외교차관 협의를 위해 일본을 방문한 임 차관과 블링큰 부장관은 이날 오전 도쿄 한국대사관에서 1시간 동안 진행한 양자 회담에서 이 같은 결론에 도달했다.

이를 위해 한미는 대북 제재를 담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결의가 신속하게 채택되도록 공조키키로 했다. 또 과거와는 차별화한 압박외교를 여러 차원에서 전개해 나가는 한편, 한미 연합방위태세도 강화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두 차관은 한미 양국이 한반도와 동북아, 더 나아가 전 지구적 차원의 포괄적 전략동맹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해 여러 고위급 전략대화 채널을 활성화하기로 했다.

한미일 외교차관은 이날 오후 도쿄 일본 외무성 이이쿠라(飯倉) 공관에서 3자 협의를 갖고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대북 제재에 대한 메시지를 밝힐 예정이다.

[뉴스핌 Newspim] 강필성 기자 (feel@newspim.com)

박 대통령 "북핵실험 상황에서 중요한 것은 국민 단합"
박근혜 대통령 "중국, 북핵 제재서 보다 적극적인 역할 해줄 것"
韓·中 6자 수석 "북핵, 안보리 새로운 제재 결의로 대응"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