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페이스북 COO, 377억원어치 주식 팔아 기부 뒤늦게 밝혀져
아시아경제 | 2016-01-18 05:51:19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셰릴 샌드버그 페이스북 최고운영책임자(COO)가 지난해 말 3100만달러(약 377억원)어치 주식을 팔아 자선단체에 기부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샌드버그는 자신이 보유한 페이스북 주식 29만주를 처분한 사실을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에 공시했다고 CNN머니와 CNBC방송 등이 15일 보도했다.

기부금은 샌드버그 이름을 딴 '셰릴 샌드버그 자선기금'이 관리하며 여성 권리 신장을 위한 단체에 지원될 예정이다. 또 샌드버그가 직접 만든 비영리단체 '린 인'(Lean In)에도 일부 지원된다.

샌드버그에 앞서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인 마크 저커버그는 지난해 12월 첫 딸을 얻은 뒤 현재 기준 시가 50조원이 넘는 보유 주식 99%를 기부하겠다고 밝히는 등 페이스북 최고위 경영진의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페이스북 메신저, 월간 이용자 8억명 돌파
마크 주커버그 "올해 '자비스' 개발할 것"
주커버그 페북 CEO, 朴대통령에 이메일로 기부소식 전해
페이스북 무료 인터넷 보급, 인도 정부가 '제동'
올해 두번째 인기 앱은 유튜브, 1위는?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