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우버, 음식배달 서비스 확대…美 10개 도시서 개시
edaily | 2016-01-21 06:54:53
[이데일리 권소현 기자] 차량공유 앱 서비스 업체인 우버가 미국 내 10개 도시에서 음식배달 서비스에 나선다.

우버가 수주 내에 로스앤젤레스, 시카고, 뉴욕, 워싱턴, 샌프란시스코, 애틀랜타, 휴스턴, 시애틀, 댈러스, 오스틴에서 음식배달 서비스인 ‘우버잇츠’(UberEats)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라고 20일(현지시간) 마켓워치가 보도했다.

‘우버잇츠’ 앱을 통해 현지 레스토랑의 모든 메뉴를 주문할 수 있고, 주문하면 우버 드라이버가 배달해주는 식이다. 이미 점심 시간에만 음식을 배달해주는 서비스를 지난해 출시했지만 이를 전 시간대로 확대하는 것이다.

하지만 우버의 새 사업 성공 가능성에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음식배달 앱은 포스트메이츠(Postmates), 도어대시(DoorDash) 등 이미 상당한 스타트업이 경쟁을 하고 있다. 이중 일부는 수익을 내지 못해 자금을 조달하는 데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

차량공유 앱 서비스 업체인 사이드카 테크놀로지스도 지난해 음식과 물건을 배달해주는 서비스에 도전했지만 결국 지난달 문을 닫고 제너럴 모터스에 자산을 매각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