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하이쎌, 자회사 통해 中 O2O 시장 진출
아시아경제 | 2016-02-01 10:28:12
08/30 장마감
거래량
987,363
전일대비
+3.27%
시가총액
0억
외인비율
0.53%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하이쎌(066980)은 1일 자회사인 글로벌텍스프리(이하 GTF)가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과 손잡고 중국인 관광객을 상대로 쇼핑 및 택스리펀드 O2O(온라인투오프라인) 사업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지난달 28일 택스리펀드 전문기업 GTF는 서울 중구 명동 본사에서 씨트립과 O2O 사업 제휴 독점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GTF는 가맹점 및 택스리펀드 인프라를 활용해 한국을 방문한 씨트립 회원들에게 독점적으로 편리한 쇼핑 및 택스리펀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씨트립의 애플리케이션 및 웹사이트에서 GTF의 가맹점 검색 및 홍보가 가능해지고, 쇼핑 시 할인 쿠폰 발급, 제휴 할인, 포인트 적립과 같은 해외 쇼핑 O2O 서비스를 제공한다.

GTF 관계자는 "씨트립의 브랜드 인지도 및 강력한 모객력을 바탕으로 사후면세 가맹점들의 매출 극대화를 도모하겠다"며 "두 회사의 온오프라인 인프라를 융합해 편리한 쇼핑과 간편한 택스리펀드가 가능해 정부의 관광산업 육성에도 일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미국 나스닥에 상장되어 있는 씨트립은 중국내 회원수 2억5000만명, 시장점유율 약 80%를 차지하고 있는 중국 1위 온라인 여행사다. 상하이·베이징·광저우·홍콩 등 중국 내 17개 중심 도시에 지사를 두고 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하이쎌, 전환가액 1396원→1350원으로 조정
[특징주]하이쎌, '中알리바바' 韓인터넷은행 참여 소식에 강세
[특징주]하이쎌, 알리바바 16조 매출 광군제 글로벌 확장 계획…↑
하이쎌 "리치커뮤니케이션즈와 합병 관련 검토한 바 없다"
[조회공시]하이쎌, 리치커뮤니케이션 합병 추진 여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