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한은, 설 자금 5조7000억원 공급…5년만에 최대치
아시아경제 | 2016-02-05 12:00:00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한국은행이 설 연휴를 앞두고 5년 만에 최대 규모로 화폐를 공급했다.

5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6년 설전 화폐공급 실적’에 따르면 지난달 25일부터 지난 5일까지 설 명절 이전 10영업일간 금융기관에 공급된 화폐 발행액은 5조7582억원으로 지난해(5조7288억원)보다 0.5% 증가했다. 이는 지난 2011년(5조9200억원)이후 5년 만에 최대치다.

이 기간 한국은행에 환수된 금액을 포함한 순발행액은 5조2535억원으로 지난해(5조2195억원)보다 0.7%(340억원) 증가했다.

설 명절 이전 한은의 화폐 발행액은 2012년 4조9923억원을 기록한 후 2013년 4조9144억원, 2014년 5조6628억원, 2015년 5조7065억원으로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경기 둔화가 낳은 중국의 설 풍속도
[특징주]KCC건설, 적자전환 소식에 약세
설…복받을 준비 되셨습니까
차례상, '홍동백서', '좌포우혜' 문헌에 없는 예법
최민정 쇼트트랙 월드컵…명절엔 장사씨름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