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뉴욕마감]옐런 발언과 유가 하락 영향에 혼조‥다우 0.62%↓
아시아경제 | 2016-02-11 06:24:42
[아시아경제 뉴욕=김근철 특파원]미국 뉴욕 증시는 10일(현지시간) 재닛 옐런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의 의회 발언과 유가 움직임에 영향을 받으며 혼조세를 보였다.

다우지수는 전장 대비 99.64포인트(0.62%) 하락한 1만5914.74에 마감했다. 나스닥지수는 14.83포인트(0.35%) 오른 4283.59를 기록했다. S&P 500지수는 0.35포인트(0.02%) 하락한 1851.86에 거래를 마쳤다.

주요지수들은 오전 장에서 상승세를 보였다. 옐런 의장이 의회 청문회에서 추가 금리 인상에 대해 신중한 입장을 강조한 것이 호재로 작용했다.

국제유가 역시 이날 오전 상승세를 보이자 투자심리가 확연히 살아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오후들어 주요지수들은 하향 곡선을 보이며 혼조세를 이어갔다. 매도 물량이 커지고 서부텍사스산 원유(WTI)가 다시 하락세로 돌아선 것이 악재로 작용했다.

한편 이날 기술주들이 강세를 보이면서 나스닥 지수는 상승세를 유지했다.

사르한 캐피털의 아담 사르한 대표는 “시장이 랠리에 나서려면 곧바로 강한 매도세가 뒤따르고 있다”면서 상승장의 동력이 부족한 편이라고 지적했다.

옐런 의장은 이날 최근 글로벌 경제 불안 등으로 인해 향후 미국의 금리 인상 속도가 늦어질 수 있다고 밝혔다.

옐런 의장은 이날 미국 하원 금융위원회 청문회 출석, "현재의 금융 환경은 경제 성장을 지지하지 못하고 있고, 중국및 해외 다른 국가들의 경제가 받는 어려움이 향후 미국 경제에 부담이 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또 "미국 경제의 성장을 늦추고 연준의 금리인상을 늦추게 할 글로벌 위협 요인이 있다"고 강조, 금리 인상에 신중하게 접근할 것임을 시사했다.

옐런 의장은 향후 Fed의 금리인상은 점진적으로 진행될 것이며 금리 결정은 경제 지표에 따라 내려질 것이라는 입장도 거듭 강조했다.

옐런 의장은 질의 응답 과정에서 Fed가 다시 금리를 내릴 가능성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입장을 분명히 했다. 그는 "현재로선 경기 침체의 위험이 낮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고 밝힌 뒤 지난 2010년에 마이너스 금리를 검토했을 때 올바른 방향인지에 대한 의문이 제기됐으며 금융시장에 미칠 영향도 우려돼 선호할 수단이 아니라는 생각에 이르렀다고 소개했다.

옐런 의장의 이같은 발언은 중국을 중심으로 한 글로벌 경제 성장 둔화와 이에따른 미국을 포함한 전세계적 금융시장 불안정성 등으로 인해 Fed의 금리 인상 전망에 변화가 불가피해졌다는 점을 시사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국제유가는 혼조세를 보였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3월 인도분 미국 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장 대비 49센트(1.75%) 하락한 배럴당 27.45달러에 마감했다. 반면 런던 ICE 선물시장에서 브렌트유는 장중 83센트(2.74%) 오른 배럴당 31.15달러를 기록했다.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은 지난주 미국의 원유 재고가 1주일 사이에 74만배럴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시장 예상치는 360만배럴 증가였다.

반면 사우디아라비아 등 주요 산유국의 생산량 증가로 공급 과잉에 대한 우려가 부각된 것이 유가에 부담이 됐다.

개별 종목 IBM 주가는 3.13% 하락하며 지수에 부담을 줬다.

기술주 강세 속에 넥플릭스 주가는 2.69% 올랐다. 구글의 지주회사인 알파벳은 0.83% 상승했다.





뉴욕=김근철 특파원 kckim1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뉴욕마감]옐런 의회 증언 앞두고 혼조세‥다우 0.08%↓
[뉴욕마감]글로벌 경제 우려에 다우 1.10%↓‥장중 400포인트 하락
[뉴욕마감] 기술주 매도 속 하락‥나스닥 3.25%↓
[뉴욕마감]유가 하락에 혼조세‥다우 0.49%↑
[뉴욕마감]다우 1.13%↑‥유가 급등에 상승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