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미래부, 방송콘텐츠 해외 수출 돕는다
아시아경제 | 2016-02-15 06:00:00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미래창조과학부(미래부)는 방송콘텐츠 온라인 유통 시스템(K-Contentbank)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5일 밝혔다.

'K-Contentbank'는 국내 콘텐츠 권리 소유자와 해외 미디어기업을 이어주는 B2B(Business to Business) 유통 플랫폼이다. 온라인을 통한 유통 기능 및 콘텐츠 관리 기능을 수행해 국내 콘텐츠 창작자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미래부는 '방송산업발전 종합계획'에 따라 온라인 유통시스템을 통한 국내 방송콘텐츠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지난해 11월 태국 방송통신위원회(NBTC)와 콘텐츠 교류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 체결하고, 태국,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2개국 6개 방송사와 한국전파진흥협회 간 협력 양해각서 체결을 지원하는 등 해외 유통 네트워크 확대를 위해서 노력해 왔다.

특히 동남아 방송사 및 통신사 대상 홍보를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7개국 27개사를 파트너로 확보하고, 해외 유통·배급망이 부족한 국내 중소PP 및 제작사, 1인 창작자의 콘텐츠 1000여편을 수급한 바 있다.

이밖에 올해 3월부터 베트남 국영방송통신사 VTC그룹의 베트남 미디어 허브(Vietnam Media Hub)와 K-Contentbank의 연계를 준비 중으로 해외 방송사의 유통 플랫폼과 협력을 모색하고 있다.

한편 미래부는 오는 16일 오전 10시 한국전파진흥협회에서 '방송콘텐츠 해외 온라인 유통 활성화 지원협의회' 제3차 전체회의를 열어 국내 콘텐츠 관계사를 대상으로 해외 시장 진출 전략을 논의하고 K-Contentbank를 소개할 예정이다. 이어 3월에는 PP협의회와 공동으로 국내 방송사, 제작사, 독립PD, 1인 창작자 등을 대상으로 K-Contentbank의 이용을 위한 공개 설명회도 진행한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인사]미래창조과학부 우정사업본부
미래부, 'K-ICT 시큐리티' 해외 진출로 새 먹거리 찾는다
취약계층 정보화 수준 일반인 대비 60%…활용 능력 떨어져
미래부, 과학·ICT 9대 전략과제 공개…"삶의 질 개선한다"
산은, 미래성장산업에 3조원 지원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