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韓·美 사드 공식협의, 다음주로 늦춰질 전망
아시아경제 | 2016-02-15 11:32:06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미국의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사드(THAAD)의 주한미군 배치를 위한 한국과 미국 공동실무단 회의가 다음 주에 개최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의 한 관계자는 15일 "현재 공동실무단 가동에 필요한 약정 체결 문제를 최종 조율하고 있다"며 "조만간 약정 체결을 목표로 협의가 계속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국방부는 이번 주에 약정을 체결하고 곧바로 공동실무단을 가동한다는 계획이었다.

문상균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공동실무단 회의 개최를 위한 약정체결을 준비 중"이라며 "조만간 약정이 체결되면 공동실무단 회의 개최 일자를 설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일각에서는 양국이 16일 서울에서 열릴 '제7차 한·중 외교차관 전략대화' 등의 결과를 지켜보는 등 협의 속도를 조절하고 있다는 분석도 제기되고 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공재광 평택시장, 사드 평택 배치 반대
국방부 "사드 배치 장소 중국 고려 안한다"
사드를 배치하기 위한 선제조건
외교부 "사드, 北위협 순수 방어적 차원"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 “사드 배치, 선거에 활용 배제 못해”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